바다 장어 전문 생산 어업인" 근해장어통발업계 조업 중단 및 자체 휴어" 실시 선언!

2000년 한.중.일간 어업 협정으로 주 조업구역 축소로 경영상 어려움 호소

김원창 | 기사입력 2023/11/09 [15:28]

바다 장어 전문 생산 어업인" 근해장어통발업계 조업 중단 및 자체 휴어" 실시 선언!

2000년 한.중.일간 어업 협정으로 주 조업구역 축소로 경영상 어려움 호소

김원창 | 입력 : 2023/11/09 [15:28]
 

 

 

근해장어통발어업인을 조합원으로 하고 있는 근해통발수협에서는 2023.11.7. 일 제9차 이사회에서 어업인들의 조업을 잠정적으로 중단한다고 밝혔다.

중단 기간은  2023. 11. 7일부터~ 2023. 12.31.일까지 기간중 전체 어선들이 각각 15일씩 1차적으로 휴어에 들어가기로 결정,선언했다.

 

근해장어통발어업은 1910년 전후로 우리 나라 남해안 통영 일원에서 장어를 잡던 것이 시초가 되어 통영을 전진기지로 하여 우리 나라 남해와 서해를 주 조업구역으로 삼아 우리나라 바다 장어의 60%이상을 생산해온 바다 장어 전문 어업으로 80년대 일본 수출에 힘입어 급격한 성장세를 거듭해 왔다고 밝혔다.

 

또한 2000년대 동북아 주변수역에서 EEZ 획정을 위한 한.중일간 어업 협정으로 주 조업구역인 동중국해와 서일본 수역에서의 조업 구역을 상실 현재 50여척의 어선만이 남아 어업 활동을 영위해 오고 있으나, 정부의 바다 모래 채취와 근해 어선 조업 금지 수역 설정등으로 국내 조업구역이 축소되면서 어업 경영상 많은 어려움속에서도 어업 활동 영위를 위해 노력하여 지금까지 하였다.

 

하지만 최근 일본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로 인한 국내 수산물에 대한 안전성 우려로 바다장어에 대한 소비 수요가 급감하면서 주요 수출시장인 일본으로서의 수출 물량마저 감소하면서 어업인들이 어럽게 생산해온 바다 장어가 판매처를 찾지 못하고 재고 물량의 적체가 장기화되었다며,출어 경비에도 못 미치는 어가로 가격이 하락하면서 급격히 악화되는 어업 경영난을 더 이상 견딜수 없는 위기에 직면함에 따라 부득히 조업 중단 사태를 선언하고 1차적으로 휴어에 들어가기로 결정했다고 전했다.

 

 

그 동안 근해장어통발업계와 수협에서는 바다장어의 재고 물량 해소를 위해 전국 수산물 행사장을 찾아 다니며 소비 촉진 행사와 군 급식 물량 확대를 위한 노력등 다양하고도 지속적인 소비 촉진 활동을 펼쳐 왔으나 국내 경기 침체속에 일본의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가 현실화되면서 바다 장어에 대한 소비가 급격히 감소하면서 늘어나는 근해장어통발업계 자체 노력만으로는 더 이상 늘어나는 바다 장어의 재고 물량을 감당할 수 없는 현실에 직면함에 따라 부득히 어업인들의 조업 중단과 휴어를 실시하기로 했다

 

조업 중단과 휴어를 실시하기로 한 근해장어통발어업인들은 가족들의 생계에 대한 우려속에 국내산 수산물에 대한 소비 감소로 증가하고 있는 바다 장어의 조속한 재고 물량 적체 해소를 위해 정부 차원의 바다장어 긴급 수매 사업 지원을 강력히 희망하고 있으며, 근해장어통발어업에 대한 정부의 조속한 감척 사업 실시로 어업 구조 조정이 이뤄줘 하루속히 정상적인 어업 활동을 영위 할 수있기를 간절히 희망하고 있다고 입장문을 밝혔다.
 
그렇지 않아도 시중 장어 전문식당의 가격이 만만치 않은 가운데 이번 휴어기간 바다장어의 가격이 더 오를까 걱정이며 소비의 다양한 변화를 만들어 값싸고 즐길 먹거리기 되길 바란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