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제15회 이순신장군배 국제요트대회’성공적 개최

한국의 비키라팀 최고의 기량으로 대회 5연패

강미정 | 기사입력 2021/11/23 [17:04]

‘제15회 이순신장군배 국제요트대회’성공적 개최

한국의 비키라팀 최고의 기량으로 대회 5연패

강미정 | 입력 : 2021/11/23 [17:04]

 


지난 21일 통영에서 개최된 이순신장군배 국제요트대회가 시상식을 마지막으로 성공적으로 마쳤다.

 

통영 금호통영마리나 충무홀에서 진행된 시상식에는 김제홍 통영시 부시장, 손쾌환 통영시의회 의장, 강근식 도의원, 정동영 도의원, 노성진 경남요트협회장, 박기철 대한요트 협회장 등 내외빈 및 수상팀 15팀 등 13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제15회 이순신장군배 국제요트대회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참가자를 국내 선수와 국내거주 외국선수로 제한해 한국, 미국, 영국 등 11개국에서 요트 37척과 선수 292명이 참석하였다.

 

코로나 19 확산방지를 위해 부대행사 없이 무관중 대회로 진행하는 대신, 해상에서 진행되는 박진감 넘치는 요트 경기를 생생하게 관람할 수 있도록 유튜브로 실시간 중계했다.

  


경기종목은 국제크루저급 1그룹(ORC), 2그룹(ORC), 3그룹(J/24) 3개 종목이며, 3개 코스로 나누어 진행되었다. 한산대첩 장소인 통영 한산해역과 비진도 외해를 중심으로 화도 앞 해상의 거북선코스, 한산도와 소지도를 왕복하는 학인진 코스, 비진도와 소지도를 왕복하는 이순신코스로 치러졌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1119일부터 21일까지 3일간 펼쳐진 경기의 결과에 따라 각 그룹별 1위에서 5위까지 총 15팀이 수상했다.

 

대회 종합우승은 대회 5연속 우승에 빛나는 ORC(크루저) 종목의 비키라팀이 차지하였으며, ORC(크루저) 종목에는 서던브리즈1위를, J/24(스포츠) 종목에는 벽란도팀이 1위를 각각 차지하였다.

 

 

강석주 통영시장은 이번 대회는 일상회복이라는 벅찬 희망의 길에서 해양스포츠 요트의 매력과 요트인들의 열정을 보여준 감동의 축제였다라며, “요트인 여러분들게 아름다운 통영의 섬과 바다, 해양레저의 메카 통영을 기억해 주시길 바라며, 16회 이순신장군배 국제요트대회에서 다시 건강하게 만나뵙길 기원한다고 밝혔다.

 

통영시에서는 해양레저관광 활성화 및 요트인구 저변확대를 위해 도서지역 요트 계류시설 확충, 마리나비즈센터 건립을 추진하며 요트를 미래 핵심 성장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