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통영 욕지 북방 0.5해리 해상 충돌선박 발생

사천선적, 남해선적 양망작업등 조업을 마치고 이동중

김원창 | 기사입력 2020/05/27 [00:02]

통영 욕지 북방 0.5해리 해상 충돌선박 발생

사천선적, 남해선적 양망작업등 조업을 마치고 이동중

김원창 | 입력 : 2020/05/27 [00:02]

 


27일 오후 3시 10분경 통영 욕지 북방 0.5해리 해상에서 A호(2.99톤, 사천선적, 연안복합, 승선원 2명)와 B호(7.93톤, 남해선적, 연안자망, 승선원 8명)가 충돌하여 A호 선원 1명이 가슴통증을 호소하여 인근병원으로 이송중이고 밝혔다.

오늘 오후 3시 10분경 A호가 양망작업을 하던 중 조업을 마치고 돌아오던 B호가 A호를 충돌하여 A호 선장이 112를 경유해 통영해경으로 신고한 것이다.

통영해경은 경비정, 통영구조대, 통영파출소, 욕지출장소 연안구조정을 급파하여 오후 3시 17분 현장 도착하여 확인해보니 A호 B호 모두 침수 및 침몰 우려는 없는 것으로 확인되었고 A호 선원 1명이 가슴통증을 호소하여 경비정 이용 하여 오후 4시 40분경 삼천포항으로 이송 후 119 구급차량 이용 인근병원으로 이송하였다고 전했다.

통영해경은 A호 B호 선장 모두 음주측정한바 이상없으며, 주변해역 해양오염은 없고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